OFF
음식칼럼니스트 황영철의 맛집순례 <131> / 양양 <해오름아구찜>
바다의 것 ‘아귀찜’을 시골들판서 맛보다니
세상의 어느 음식이라도 처음 만들어졌던 본래의 의지와 뜻대로 이어져 오고 있는 불변의 음식은 없다. 제 아무리 문전성시를 이루는 명가의 일미(一味)일지라도 희로애락 하듯, 어느 음식이고 그 정점의 완성에 이르기까지 오랜 세월 동안 맛이든, 모양이든, 재료이든 몇 번이고 바뀌었을 테고, 거듭하여 농부가 한 여름날... [ 2016-08-01 ]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올해 양양송이 공판량 역대 3번...
붉은색 옷 입은 7백여명 속초도...
지역신문지원특별법 정비 등 요...
금강산전망대(717OP) 21일부터 ...
통일전망대에 모노레일카 설치 ...
미국 그레샴시 대표단 속초 방문
1
“서예로 음미하는 한국 고승들 선시”
“설악의 골골에 흐르는 물이 대해(大海)에서 만나 하나가 ...
2
조영두 설악권 시·군 통합추진위원장
3
인문지도로 만나는 속초의 재발견 - 속초의...
4
고속·시외버스, 서울∼양양고속도로 이용
5
밴드 ‘싸이렌’· ‘소울 맥스’ 리더 속...