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
뉴스홈 > 지역경제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고성 우박피해면적 최종 집계 727헥타
벼 피해 617헥타로 가장 커 / 재난지원기금으로 복구 지원
등록날짜 [ 2017년10월02일 12시55분 ]
고성지역 우박 피해면적이 총 727헥타에 이르는 것으로 최종 집계됐다.
고성군에 따르면 지난 19일 쏟아진 우박폭탄으로 토성면과 죽왕면, 간성읍 등 3개 읍면 522농가의 벼와 밭작물, 과수작물 등 727.2헥타가 피해를 입었다.
작목별로는 벼가 617헥타로 가장 피해가 컸고, 들깨 및 콩 54헥타, 채소(배추와 무, 상추, 고추) 53.5헥타, 과수(사과, 배, 블루베리) 2.7헥타로 순으로 조사됐다.
군은 지난달 25일 피해면적 정밀조사와 함께 국가재난관리정보시스템(NDMS)에 피해상황 입력을 마쳤으며, 26일부터 각 읍면에 농가별 작물피해규모 조사대장을 비치해 긴급복구 지원에 들어갔다.
또 피해농가가 적기에 농작물을 수확할 수 있도록 복구 인력을 지원하고, 차후 피해가 더 발생하지 않도록 밭작물 재배농가의 농약대부터 지급하기로 했다.
고성군 관계자는 “현재 재난지원기금 1억8,500여만원을 투입해 긴급복구 지원에 나서고 있다”며 “복구비는 추석연휴가 끝난 뒤 지원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용수 기자 ellan92@naver.com
이용수 (ellan92@naver.com)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좋아요 0 싫어요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낙산에 국내 최대 아쿠아리움 조성 추진 (2017-10-16 13:53:10)
경동대 2기 부동산 최고경영자과정 개설 (2017-10-02 12:50:00)
올해 양양송이 공판량 역대 3번...
붉은색 옷 입은 7백여명 속초도...
지역신문지원특별법 정비 등 요...
금강산전망대(717OP) 21일부터 ...
통일전망대에 모노레일카 설치 ...
미국 그레샴시 대표단 속초 방문
1
“서예로 음미하는 한국 고승들 선시”
“설악의 골골에 흐르는 물이 대해(大海)에서 만나 하나가 ...
2
조영두 설악권 시·군 통합추진위원장
3
인문지도로 만나는 속초의 재발견 - 속초의...
4
고속·시외버스, 서울∼양양고속도로 이용
5
밴드 ‘싸이렌’· ‘소울 맥스’ 리더 속...