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
뉴스홈 > 인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고성의 독립운동사’ 책으로 나온다
김광섭 고성향토문화연구회 연구이사 집필 마쳐 / 지역독립운동가 87명 재조명
등록날짜 [ 2017년10월02일 12시00분 ]
고성 향토사학자 김광섭(52, 사진) 고성향토문화연구회 연구이사가 최근 고성지역의 독립운동 역사와 운동가를 정리한 ‘고성의 독립운동사’의 집필을 마쳤다.
김 연구이사는 고성군의 일제독립운동 사례발굴사업으로 올해 1월부터 9월말까지 자료수립과 집필작업을 벌였으며, 오는 10월 중 고성문화원을 통해 책으로 발간할 예정이다.
‘고성의 독립운동사’는 전체 180쪽 분량으로, 1장에는 강원지역의 고성군 의병활동, 2장은 3.1운동의 학생, 농민, 단체(수성청년회, 고성적색농민조합), 3장은 의병 및 독립운동가의 공적내용으로 구성됐다. 그리고 부록에는 일제강점기시대 독립운동을 하다 투옥된 고성인사들의 수감대장이 수록됐다.
특히, 기존 고성군지를 통해 알려진 22명(단체 포함) 외에도 알려지지 않았던 65명(단체포함)을 더 발굴해 총 87명의 지역독립운동가를 재조명했다는데 의미를 담고 있다.
김 연구이사는 “자료들 대부분이 일제강점기 시대의 문서라 일본어를 해독해 내용을 파악하기가 어려워 독립운동가의 세부적인 내용이 파악되지 못한 점이 아쉽다”며 “이 책이 고성지역 독립운동가들을 잊지 않고 기리는 촉매제가 돼 후세에 유용한 교육자료로 활용되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고성 향토사의 발굴과 연구에 열정을 쏟고 있는 그는 지난 2008년 창립한 고성향토문화연구회의 사무국장을 역임하며 향토문화지인 <풍암지>와 <고성향토사료총서> 등을 발간하기도 했다.
또 지난 2009년부터 올해까지 매년 강원도향토논문연구발표회에 고성향토사료 논문을 발표해 지난 2010년 ‘간성지역의 만경대고찰’로 최우수상을 수상하는 등 여러차례 수상했다.
이용수 기자 ellan92@naver.com

이용수 (ellan92@naver.com)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좋아요 0 싫어요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고성군 62명 승진 의결 (2017-10-02 13:20:00)
양양여성회관 디지털사진반 이난성 씨 2017 아름다운 등대사진 공모전 대상 (2017-10-02 12:00:00)
올해 양양송이 공판량 역대 3번...
붉은색 옷 입은 7백여명 속초도...
지역신문지원특별법 정비 등 요...
금강산전망대(717OP) 21일부터 ...
통일전망대에 모노레일카 설치 ...
미국 그레샴시 대표단 속초 방문
1
“서예로 음미하는 한국 고승들 선시”
“설악의 골골에 흐르는 물이 대해(大海)에서 만나 하나가 ...
2
조영두 설악권 시·군 통합추진위원장
3
인문지도로 만나는 속초의 재발견 - 속초의...
4
고속·시외버스, 서울∼양양고속도로 이용
5
밴드 ‘싸이렌’· ‘소울 맥스’ 리더 속...