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
뉴스홈 > 기획특집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도민들 하나로 묶어내며 ‘강원’을 글로벌 거점으로 승화”
제59회 강원특별자치도민체육대회 5일간 열정ㆍ화합 무대 선보여 / 도내 18개 시군 선수ㆍ임원ㆍ방문객 등 1만2천여명 참가 선의의 경쟁 / 주 개최지 양양군 2부 종합우승 ‘쾌거’
등록날짜 [ 2024년06월10일 14시47분 ]


제59회 강원특별자치도민체육대회 개회식이 지난달 31일 양양종합운동장에서 열렸다.

 

제59회 강원특별자치도민체육대회(이하 도민체전)가 지난달 31일부터 4일까지 5일간의 열정 무대를 통해 도민화합과 발전을 다짐하며 진정한 글로벌 플랫폼 거점도시로의 도약을 기원했다.
‘뻗어가는 양양에서 하나 되는 강원의 힘’을 슬로건으로 내건 첫 도민체전은 도내 18개 시ㆍ군 1만여명과 방문객 등 총 1만2,000여명이 주 개최지인 양양군을 찾아 선의의 경기를 펼치며 우의를 드높였다. 
강원특별자치도 승격 1주년을 기념해 양양군에서 치러진 이번 도민체전은 총 41개 종목 중 육상, 테니스, 자전거, 농구, 탁구 등 24개 종목이 25개 경기장에서 열렸고, 수영, 사격, 야구, 승마, 역도 등 12개 종목은 도내 9개 시ㆍ군에 분산돼 치러졌다. 앞서 핸드볼·배구·펜싱·축구·체조 등 5개 종목은 사전경기로 진행됐다. 
사전경기를 시작으로 지난 4일까지 열린 제59회 도민체전 결과, 1부에서는 춘천시가 종합우승, 강릉시 준우승, 원주시 3위, 속초시가 5위를 차지했고, 2부에서는 주 개최지인 양양군이 종합우승의 영예를 안았고, 횡성군 준우승, 평창군 3위, 고성군과 인제군은 각각 8위와 9위를 기록했다. 
개청 이래 첫 도민체전을 개최한 양양군은 이번 도민체전에서 금메달 199개, 은메달 109개, 동메달 87개를 획득하며 종합점수 4만2,715점으로 2위 횡성군(2만7,816점)을 압도적인 차이로 누르고 종합우승의 영광을 안았다. 

 


강원특별자치도민체육대회 개회식에서 주요 인사들이 특별자치도 승격 1주년을 축하하며 선수들의 선전을 기원했다.


양양군의 종목별 성적은 도청 소속 대표선수들이 합류한 수영이 6,425점으로 가장 많은 점수를 얻었고, 사이클의 고장답게 자전거 종목에서 5,268점을, 육상(트랙) 3,469점, 역도 2,054점, 체조 1,820점 등 출전 종목별로 고른 활약에 힘입어 2부 종합우승을 거머쥐었다. 
특히, 주 개최지인 양양군은 도청 소속 대표선수들이 참가하지 않은 자전거에서 양양중고와 양양군청팀이 월등한 기량으로 우승을 견인했으며, 꿈나무 사격단을 키워낸 사격 종목에서도 중고선수들이 고른 활약으로 종합우승에 힘을 보탰다. 
또 순수 양양군민들로 구성한 여자핸드볼은 우승을, 남자핸드볼은 준우승을 거머쥐었고, 여자배구 역시 준우승을 차지하며 양양군 대표팀의 종합우승에 한몫 거들었다. 
양양군에서 첫 개최한 이번 도민체전은 서핑도시로 브랜드가치를 높인 글로벌 플랫폼 구축에 발맞춰 개회식부터 화려하고 알차게 연 가운데 선수들의 경기력도 월등히 높아진 데다, 대회 맞춤형 자원봉사까지 원활하게 이뤄지면서 그동안 체전에만 집중되던 관심을 종목별 경기와 마켓ㆍ공연 등이 조화롭게 접목되며 ‘축제 같은 체전’으로 승화했다는 평가다. 

 


올해 도민체전을 개최한 양양군이 방문객들을 위한 웰컴마켓을 열어 큰 호응을 얻었다.


더욱이 이번 도민체전 기간 내내 양양전통시장을 비롯해 식당가들은 평소보다 많은 손님들이 찾아 지역경제 활성화에 많은 도움이 된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도민체전을 성공적으로 개최한 김진하 양양군수는 “우리 강원특별자치도민들의 첫 자치도 승격을 기념하고 글로벌 플랫폼으로 도약하는 우리군의 발전 모습을 이번 도민체전을 통해 유감없이 발휘하게 돼 영광스럽다”며 “이 모든 성공 개최 요인은 우리 군민들 모두가 하나 된 마음으로 열과 성을 다한 결과로, 앞으로 이 여세를 몰아 진정한 글로벌 플랫폼 시대를 견인해 내도록 최선을 다해 끝까지 헌신하겠다”고 밝혔다. 
김연식 양양군체육회장은 “이번 도민체전 기간 동안 우리군을 찾아주신 자치도민 여러분들은 물론 함께 선의의 경쟁을 다해준 선수ㆍ임원단 여러분들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앞으로 양양군이 체육과 지역경제가 한데 어우러져 실질적인 경기부양을 이뤄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주현 기자

 

[ⓒ 설악신문(www.soraknews.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김주현 (joo69523@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좋아요 0 싫어요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역대 최대 규모의 스마트 모범 대회 치러내 (2024-06-10 14:52:22)
평화문화도시 고성을 위하여<4> 고성의 평화유산② 건봉사와 금강산 (2024-06-10 14:42:34)
속초의료원 응급실, 의료진 부족...
플라이강원 인수·합병 최종 마...
양양국제공항 국제선 하늘길 다...
고성군, 공공와이파이 현장점검
도 “신규 케이블카 6개소 본격 ...
고성군 50세 이상 대상포진 무료...
1
양양국제공항 국제선 하늘길 다시 열려
양양국제공항이 지난 14일 중국 장사 구간의 전세기 운항을 시...
2
야생동물 강렬함 야생의 화법으로 표현
3
속초의료원 응급실, 의료진 부족으로 또 축...
4
플라이강원 인수·합병 최종 마무리 전망
5
도 “신규 케이블카 6개소 본격 추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