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
뉴스홈 > 문화체육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속초 상도문으로 음식영화축제 맛보러 오세요”
11월 1~3일 상도문마을 개최 / 음식영화 상영·가족 요리경연 / 쉐프와 함께 하는 토크콘서트
등록날짜 [ 2019년10월28일 14시00분 ]

문화마을을 조성 중인 속초 상도문에서 음식과 영화 등 다양한 문화를 즐길 수 있는 ‘속초 음식영화축제’가 개최된다. 속초 음식은 유명 블로거 등 관광객의 만족도를 높이는 관광요소 중 하나일 정도로 유명세를 보여주고 있다. 하지만 체계적인 음식문화로의 접근은 아직 미흡한 편이다. 이 축제는 지역먹거리의 인지도를 높여 지역관광의 깊이를 더하기 위한 기획축제다. 특히, 상도문문화마을 사업을 통해 지역먹거리 ‘도문밥상’이 개발되어 상도문마을이 영화제의 장소로 선택되었다는 점이 주목받는다.

영화 보고 도문밥상도 받고
영화는 총 5편이 상영된다. 11월 1일 저녁에는 추억의 무성영화 <이수일과 심순애>가 상영된다. 영화제가 개최되는 상도문 마을의 주민이 비교적 고령이라는 점을 감안한 선택으로 비극적인 순애보와 구수한 변사의 입담이 뛰어난 작품이다. 본격적인 음식영화는 11월 2일 오후 6시와 3일 오후 2시에 상영된다. 해외작품 1편, 국내작품 3편이 선보일 예정이다. 특히, 영화제의 피날레를 장식할 작품은 속초음식을 조명한 5분짜리 다큐멘터리이다. 지역의 청년영상작가가 촬영하여 주목받고 있다.
쉐프와 함께 하는 토크콘서트 ‘속초는 맛있다’도 관심 가는 프로그램이다. 유명 쉐프가 들려주는 속초음식과 영화이야기가 토크콘서트 형식으로 펼쳐질 예정이다.
영화제 기간 문화계 주요인사를 초청하는 팸투어 등 다양한 투어프로그램이 연계행사로 개최된다. 코레일과 함께 진행하는 상품을 축제와 연계하여 당일 혹은 1박 2일 팸투어를 할 예정이다. 팸투어를 통해 지역의 문화관광자원과 속초음식영화축제, 돌담갤러리 등 상도문문화를 경험한다. 상도문 어르신의 손맛이 돋보이는 ‘도문밥상’도 팸투어 대상자들에게 선보일 예정이다.
음식 관련 경연대회도 개최한다. 11월 2일 오후 1시에서 3시까지 ‘맛있는 가족 요리대회’가 개최된다. 채소를 싫어하는 아이들이 맛있게 먹을 수 있도록 요리하는 음식경연대회이다. 상도문 농촌마을의 특징을 살린 프로그램이다. 속초민예총에서 접수를 받으며 선착순 14팀이 참여할 예정이다. 3일에는 ‘속초 플레이팅 도시락 경연대회’가 개최된다. 가족이나 친구, 연인과 함께 나들이 음식을 준비해서 가져오면 된다. 속초의 식재료와 플레이팅에 점수를 준다. 참가자에게는 간식을 제공하며 수상자는 외식상품권이 제공된다.

상도문학당 다양한 프로그램 마련
축제를 즐길 수 있는 다양한 부대행사도 준비되었다. ‘상도문학당 - 돌담원데이클래스’는 상도문 문화마을 사업을 통해 발굴된 프로그램을 직접 체험할 수 있는 시간이다. 상도문 마을의 주택 5곳을 찾아다니며 스톤아트, 그림엽서, 염색, 도문밥상 만들기를 체험할 수 있다. 사전예약자에게는 상도문 어르신의 손맛이 담긴 간식이 제공될 예정이다. 이밖에 상도문 어르신 덕담 손글씨 전시회와 인형극 ‘상도문 사람들’도 개최된다.
행사가 개최되는 마을 운동장에서는 무료시식회와 예술체험, 아트마켓, 공연프로그램이 진행된다. 공연프로그램으로는 ‘뮤직인의 이야기가 있는 클래식’, 국내 유일의 딕시랜드 재즈밴드 ‘Brian Shin & the Swing Makers’, 아리랑과 오페라를 함께 들려주는 ‘아페라’ 공연을 감상할 수 있다. 상도문 마을에서 전래되는 강원도 무형문화재 20호 속초도문농요도 매일 저녁 ‘웰컴 도문’이라는 프로그램으로 들려줄 예정이다. 속초의 관광두레 상품을 비롯한 다양한 로컬 브랜드 상품, 상도문 어르신의 손맛을 느낄 수 있는 ‘상도문 간식’도 시간대별로 무료 제공된다. 찐 감자, 오뎅, 군고구마, 감자전 등 상도문의 인심을 느낄 수 있다.
이 행사는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의 지원을 받은 대한민국 테마여행 10선 기획사업의 하나로 속초-강릉-평창-정선을 잇는 2권역을 대표해 마련됐다. 여기에 속초시와 속초문화원이 추진 중인 ‘상도문문화마을’사업의 다양한 콘텐츠가 결합되어 문화자원을 활용한 지역관광의 새로운 방향을 제시해 줄 것으로 기대된다.                          
김인섭 전문기자
*이 기사는 지역신문발전기금을 지원받았습니다.
속초음식영화축제 메인포스터.
어르신 덕담 손글씨의 체험활동 모습. 축제 기간 중 상도문에서는 상도문 어르신의 '돌담원데이클래스'가 마을 곳곳에서 개최된다.
 

설악신문 (soraknews@soraknews.co.kr)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좋아요 0 싫어요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속초사잇길 음악여행 버스킹’ 막 내려 (2019-11-04 09:15:00)
도립무용단 창단 20돌,‘아바이’ 속초 공연 (2019-10-28 14:00:00)
“식탁 트랜드 읽고 농작물 차별...
이상백 17대 설악중총문회장 선...
9월 으뜸봉사자·10월 으뜸봉사...
김명길 시의원, 제1회 강원지방...
“음식도 봉사도 주민들 건강 위...
속초의 택시운전사 황상기의 살...
1
효성해링턴 입주민들 ‘우린 이웃사촌’
속초 조양동 효성해링턴플레이스아파트 입주민들이 지난달 26일 ...
2
속초시 건축직 공무원 잇따라 공직 떠나
3
불편함 감수하면서도 ‘교복 착용 지지(57....
4
플라이강원 이달 첫 취항…항공운항증명 발...
5
“속초 상도문으로 음식영화축제 맛보러 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