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
뉴스홈 > 문화체육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직조 작품 감상하며 잠시 쉬어가세요”
중앙산부인과 ‘균하스페이스’ / 3월까지 한선주 교수 초대전
등록날짜 [ 2019년01월28일 15시08분 ]
‘씨실과 날실의 복잡한 엮음이 하나의 직물로 탄생하는 과정은 인간의 삶과 닮았다.’
속초 중앙산부인과가 1층에 마련한 복합문화공간 ‘균하스페이스’에서 평소 접하기 힘든 직조 작품을 감상할 수 있는 초대전을 지난 18일부터 열고 있다.
오는 3월까지 진행되는 이번 전시회에서는 직조의 대가 한선주 조선대학교 미술대학 디자인학부 교수의 최근 작품 17점을 만날 수 있다.
한 교수는 자연이 전해준 소재를 손으로 직접 엮고 예술혼까지 불어 넣은 작품들을 통해 쉼 없이달려가고 있는 현대인들에게 잠시 쉬어갈 수 있는 따뜻한 휴식의 손을 내민다. 전시회 주제도 ‘休 in weave, 직조의 숲에서 쉼을 만나 숨을 쉬다’이다.
중앙산부인과(균하스페이스)는 “한선주 교수의 직조 작품들을 보고 있노라면 천연 직물과 어우러진 따뜻한 색감이 마치 오랜 친구와 햇살 가득한 숲을 걷고 있는 듯한 느낌을 받게 한다”며 “따뜻한 스토리가 담긴 직조의 숲에서 쉼을 만나고 깊은 숨을 느껴보시길 바란다”고 했다.
한선주 교수는 서울·광주·일본·호주 등에서 13회의 개인전을 열고 아시아 섬유미술전, 한국 현대공예 아트페스티벌 초대전, 2015일본국제여성미술제 등 국내외 전시회에 500회 이상 참가한 우리나라 섬유디자인의 대표적 작가이다. 타스마니아 미술대학 교환교수(2003~2004)와 광주디자인비엔날레 ‘광주의디자인’(2005) 큐레이터 등으로 활동했다.
영북 유일의 분만병원인 속초중앙산부인과는 병원을 찾는 모든 사람들이 행복하고 평화로운 순간을 기억하고 지속가능한 삶의 가치를 나누도록 하기 위해 복합문화공간 균하스페이스에서 다양한 전시, 교육, 행사 등을 열고 있다.                         장재환 기자
속초 중앙산부인과가 ‘균하스페이스’에서 한선주 교수의 직조 작품전을 열고 있다.
장재환 (semin2748@naver.com)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좋아요 0 싫어요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고성군 동계 전지훈련팀 유치 ‘차별화’ (2019-01-28 17:50:44)
이상집 설악생태학교 총장 야생화 사진전 (2019-01-28 15:07:16)
속초시 노인 일자리 지원 업무협...
양양군청소년수련관 동아리 활동...
(주)설악신문사·속초연탄은행 ...
㈜설악신문·속초시청소년상담복...
또래상담자 활동 수첩·단체복 ...
어린이집 부모교육
1
이송 씨 호주 연방정부 변호사 합격
이일균 전 재경동광중·고총동문회장의 차녀 이송(27, 사...
2
평범한 주부들이 만들어가는 특별한 식사, ...
3
시의회, 찬반 논란 속초시도시계획조례 개...
4
산불진화현장도 공무원 ‘우먼파워’
5
“주택복구비 1,300만원 지원은 제도일 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