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
뉴스홈 > 지역경제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양양농촌체험휴양마을 수학여행지로 각광
해담마을·송천떡마을·황룡마을 / 5월까지 수도권서 7천여명 방문
등록날짜 [ 2019년06월03일 10시40분 ]
양양군의 농촌체험휴양마을이 수도권 학생들의 수학여행지로 각광받고 있다.
군은 해담마을, 송천떡마을, 황룡마을 등 구룡령권역 농촌체험휴양마을에 수도권 수학여행단과 기업·단체, 가족단위 관광객들이 이어지면서 4~5월에만 7,000여명이 방문했다고 밝혔다.
그 중에서도 가장 큰 인기를 얻고 있는 곳은 대한민국 대표 체험마을로 거듭나고 있는 서면 서림리 해담마을로, 지난 4월부터 5월까지 서울 대영중학교, 신상중학교, 하계중학교 등 수도권 38개 학교에서 4,819명의 학생들이 방문했다.
해담마을은 현재 펜션 18객실, 방갈로 31동, 캠핑 200동 등 대규모 인원이 체류할 수 있는 숙박시설이 구비돼 있고 최대 420명까지 수용 가능한 세미나실과 다목적강당을 갖춰 단체방문이 용이하다.
또 수륙양용차와 페인트볼 사격, 뗏목·카약 타기, 물고기 맨손잡기 등 다양한 체험프로그램이 상시 준비돼 있고, 지역특산물을 이용한 건강식 식단(두근두근밥상)이 제공돼 재방문율 또한 높은 편이다.
이달에도 서울 영남중 등 4개 학교 707명, 단체 500명, 가족단위 방문객 300명이 예약을 마친 상태로 농촌체험휴양마을로 인기를 더하고 있다.
송천떡마을은 인근 지역 학생 1,027명이 체험 프로그램에 참여하고, 일반인도 1,083명이 다녀갔다.
송천떡마을은 인절미·찹쌀떡 만들기와 떡메치기, 디딜방아 체험 등 전통 떡만들기 체험이 가능하고, 체험지도사와 응급처치사, 한식조리사 등 5명의 전문 인력이 건강하고 안전한 체험활동과 먹거리를 지원하고 있어 소규모 테마형 교육여행지로 각광받고 있다.
황룡마을은 짚풀공예와 산촌공예, 코뚜레 만들기, 산채수제비 만들기 등 이색체험과 함께 인근에 미천골자연휴양림과 선림원지유적지, 불바라기약수, 얼음굴등산로 등 다양한 답사코스가 있어 도시에서 느낄 수 없는 특별한 경험을 할 수 있다.
군은 이달까지 농촌체험휴양마을을 중심으로 도시민 방문객이 크게 증가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식중독 등 안전·위생사고 예방 및 안전관리 강화를 위해 이들 농촌체험휴양마을을 대상으로 사업장 안전점검을 실시하기로 했다.
김주현 기자 joo69523@hanmail.net
양양 서면 해담마을에서 관광객들이 뗏목을 타고 있다.
김주현 (joo69523@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좋아요 0 싫어요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대중국 수출용 해삼특화양식단지 조성 (2019-06-10 15:00:00)
거진 새뜰마을에 녹색쌈지공원 조성 (2019-06-03 10:35:00)
양양군 동해안 휴양레저 거점 발...
속초고, CBS배 전국남녀중고배구...
올 가을 양양송이 작황 어떨까
‘고성 DMZ 평화의 길’ 2단계 ...
양양지역 추석 명절 온정 손길 ...
속초시 노후경유차 조기폐차 보...
1
양양군 동해안 휴양레저 거점 발돋움…관광인프라 조...
양양군이 서울양양고속도로 개통에 따라 동해안 종합레저휴양의 ...
2
속초 별하어린이집 ‘푸른 바다 사랑 캠페...
3
이경일 고성군수 당선무효형…공직선거법 ...
4
두 번째 ‘스케치로 만나는 속초전’
5
잔디 깔린 속초 엑스포 상설 이벤트장